2021.09.16 (목)

  • 흐림동두천 20.9℃
  • 흐림강릉 20.6℃
  • 흐림서울 22.6℃
  • 흐림대전 23.4℃
  • 흐림대구 22.9℃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0.6℃
  • 부산 22.9℃
  • 흐림고창 21.4℃
  • 제주 23.3℃
  • 흐림강화 20.5℃
  • 흐림보은 21.7℃
  • 흐림금산 20.8℃
  • 흐림강진군 20.7℃
  • 흐림경주시 20.4℃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구미일번지 자문위원을 공개 모집합니다

경북, 시군별 위기아동 통합지원센터 운영

위기아동 통합지원센터 운영 → 23개 드림스타트에서 위기 아동 통합지원 총괄

URL복사

경상북도는 위기아동을 조기발견하고 학대피해를 근본적으로 예방하기 위한 원스톱 통합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경북은 시군별로 ‘위기아동 통합지원센터’를 운영하기로 했다. 취약계층 맞춤형 전담조직인 도 드림스타트를 총괄지원센터로 하고 시군의 드림스타트(아동양육 분야)를 중심으로 희망복지지원단(희망복지서비스 분야), 정신건강복지센터(정신건강 분야),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건강가정분야)가 연계하여 운영된다. 

 

운영 방법은 위기가정이 각 분야중 어느 곳이든 SOS를 요청하면 위기 가정의 전반적인 문제(사례)를 공유하여 원스톱 통합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위기가정에 대한 시급한 문제를 일괄 해결해 주는 방식이다.

 

이는 지난해 도내 아동학대 1,315건 중 가정내 발생이 1,172건(89.1%)으로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으며 학대 판정 후 원가정 복귀율이 85.5%에 달하는 등 결국 아동학대는 가정에서 해결되어야 함에 따라 위기가정의 발굴과 지원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먼저 위기아동이 발견되면 각 시군에 조직된 드림스타트(23개소)에서 면담조사를 통해 욕구에 맞는 신체, 정신, 학습 등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면서 가정에 대한 다른 분야 서비스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희망복지, 정신건강, 건강가정 등 분야별로 전문적인 서비스를 동시에 지원하게 된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드림스타트에서 지역사회 자원을 연계하고 사례관리를 통하여 아동양육을 위한 필요서비스를 지원하게 되며, 읍면동 찾아가는 보건복지팀(249개소)에서는 위기 가정 및 아동을 현장 최일선에서 발굴하고 서비스를 연계하며, 희망복지지원단(23개소)을 통하여 의료, 복지 등 통합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이외에 정신건강을 위하여 도내 정신건강복지센터(26개소)를 연결하여 심리치료와 정신 자살위기상담 서비스를 제공하여 위기를 극복하도록 하며 가정의 문제가 있다고 판단되면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20개소)를 통해 가정문제를 조기에 예방하고 가족 관계향상, 의사소통방법, 역할지원 가족구성원의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연결시켜 준다.

 

도는 구축된 통합복지서비스 지원체계가 올바르게 운영되도록 분야별 세부 대응체계도 마련하고 향후 부서별 회의 및 시군 단위 작업을 통하여 시스템을 완비할 계획이다.

 

이철우 도지사는 “아동학대는 다양한 원인으로 발생하는데 발생한 후에 대응하기 보다는 예방이 중요하며 이를 위해 위기아동을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경상북도는 행정기관 및 지역사회와 긴밀히 연계하여 위기 아동을 사전에 발굴하고 학대를 근절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영상뉴스

더보기

기획연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