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3 (화)

  •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3.1℃
  • 구름조금서울 -2.0℃
  • 맑음대전 0.8℃
  • 맑음대구 3.0℃
  • 구름조금울산 3.7℃
  • 맑음광주 1.3℃
  • 구름많음부산 6.1℃
  • 구름조금고창 1.3℃
  • 맑음제주 6.9℃
  • 구름조금강화 -2.1℃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0.1℃
  • 맑음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3.6℃
  • 구름많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구미일번지 자문위원을 공개 모집합니다

정희용, 설 연휴간 화재사고 '부주의 절반'

URL복사

정희용 국회의원(국민의힘, 고령·성주·칠곡)은 설 연휴기간에 화재사고가 많이 발생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희용 의원은 소방청으로 제출받은 ‘최근 5년 설 연휴기간 화재 현황자료‘ 분석 결과 연 평균 화재 574건, 사망 7명, 부상 23명에 재산 피해는 약 43억 2500만원이라고 밝혔다. 

 

특히 화재는 2016년 910건, 2017년 487건, 2018년 704건, 2019년 406건, 2020년 364건으로 감소추세이나 인명피해는 2016년 33명(사망 9, 부상 24), 2017년 22명(사망 3, 부상 19), 2018년 32명(사망 3, 부상 29), 2019년 23명(사망 5, 부상 18), 2020년 38명(사망 15, 부상 23)으로 2~30명 대를 꾸준히 유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난해 화재 364건 중 부주의 193건(53%), 전기 72건(19.7%), 기계 32건(8.7%)가 전체의 81.4%를 차지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기타사항으로 화학, 교통사고, 방화·방화의심, 가스누출, 기타·미상으로 파악되었다.

 

정희용 의원은 “다가오는 설 연휴 기간 부주의로 인한 화재사고를 저감하기 위해서는 소방당국 차원의 노력도 중요하겠지만 국민 모두가 화재 예방에 관심을 갖아야 한다”며 “특히 이번 설 연휴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실내에 있는 시간이 예년보다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전기장판·히터 등 난방기구 사용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영상뉴스

더보기

기획연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