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5 (월)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4.7℃
  • 구름많음대전 5.4℃
  • 흐림대구 6.6℃
  • 흐림울산 8.6℃
  • 구름많음광주 5.8℃
  • 흐림부산 8.7℃
  • 구름많음고창 4.0℃
  • 흐림제주 11.8℃
  • 구름많음강화 1.3℃
  • 흐림보은 -0.6℃
  • 구름많음금산 1.3℃
  • 흐림강진군 4.4℃
  • 흐림경주시 5.8℃
  • 흐림거제 9.1℃
기상청 제공

구미일번지 자문위원을 공개 모집합니다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 의료산업 메카로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 개소식
구미시, 원주시·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와 업무협약 체결, ICT-의료 융합벨트 구축

URL복사

2일(수)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G타워) 개소식을 개최하고, 경북 의료산업 거점으로서의 공식 출범을 알렸다.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는 2011년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국책사업으로 선정된 '전자의료기기 부품소재 산업화기반 구축사업'의 일환으로 금오테크노밸리내 IT의료융합기술센터 구축에 이어서 지난 2019년 6월 완공되었다.

 

 

이날 행사에서 구미시는 국제수준의 의료기기 인증 인프라를 갖춘 원주시와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향후 두 지역 간 ‘ICT-의료융합 벨트’ 조성을 통한 ICT-의료융합 제조산업 육성, 의료기기 인허가 및 국제시장 진출 공동 지원 등 동반성장을 모색함으로써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가 글로벌 의료기기 제조혁신산업의 허브로서 선도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그동안 입주율 정체 및 코로나19 악재에도 불구하고, 구미시의 입주기업 임대료 감면, 사업화 지원, 인프라 지원 등 적극적인 기업지원 시책으로 관‧내외 기업을 유치한 결과,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의 입주율은 90% 이상을 달성할 전망이다.

 

구미전자의료산업의 제조혁신의 메카가 될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는 지역 기업들이 전자산업에서 습득한 제조 양산기술을 활용하여 5G기반 가상‧증강현실(AR-VR), 인공지능 기술과 연계를 통한 바이오헬스 산업의 새로운 돌파구를 제시하고 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번 G타워 개소로 구미시 지역 기업이 업종다각화를 통하여 글로벌 전자의료기기 제조혁신 거점으로 재도약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포토뉴스



영상뉴스

더보기

기획연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