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금)

  • 맑음동두천 -7.9℃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4.1℃
  • 구름조금대전 -3.9℃
  • 구름조금대구 0.3℃
  • 맑음울산 -0.1℃
  • 구름많음광주 0.8℃
  • 맑음부산 0.9℃
  • 구름많음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7.1℃
  • 맑음강화 -6.0℃
  • 맑음보은 -7.3℃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0.1℃
  • 구름조금거제 2.2℃
기상청 제공

10월 구미TV방송 개국 예정

국회서 달빛내륙철도 건설 사업 조기현실화 방안 논의한다

국회에서 14개 지체가 손잡고 추진키로

URL복사

오는 18일(수) 달빛내륙철도 조기건설을 위한 국회포럼이 고령군 등 14개 지자체와 지역 국회의원 공동으로 국회에서 전문가들과 조기건설 추진방안을 논의한다.

 

 

대구에서 광주까지의 달빛내륙철도 건설은 203.7㎞ 구간 고속화철도를 통해 최고 시속 250㎞로 영호남을 1시간대 생활권으로 연결하는 사업으로, 총사업비 4조원의 대형 국책사업이다.

 

달빛내륙철도 경유지 14개 지자체(대구광역시, 광주광역시, 경상북도, 경상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고령군, 합천군, 거창군, 함양군, 담양군, 순창군, 남원시, 장수군)와 지역 국회의원 25명이 공동주최하며,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후원하고 해당지역 주민과 학계 전문가, 정부 관계자, 시민 등이 국회도서관 대강당에 참석한다.

 

달빛내륙철도 조기건설을 위한 국회포럼은 이번이 4번째로, 그동안 14개 경유 지자체간 협업체계를 구성하고 지역 국회의원과 협업을 통해서 문재인 대통령 영호남 상생공약, 국정운영 5개년 계획에 반영하였으며, 2019년 국비 5억원을 확보해 국토교통부가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착수하게 하는 등 추진기반 마련을 위한 가시적 성과를 이루어 내었다.

 

이번 국회포럼에서는 2021년 6월 확정되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서 달빛내륙철도의 신규사업 반영과 사업의 조기현실화를 목표로 설정하고 다양한 추진방안에 대해 논의하기로 했다.

 

 

또한, 한국교통연구원 이호 박사의 ‘대구~광주 달빛내륙 철도건설 구축방안’을 주제로 한 기조발제와 광주대 최완석 교수가 좌장을 맡아 분야별 전문가가 패널로 참여하는 토론회가 진행된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달빛내륙철도 건설은 영호남을 하나로 묶어 남부경제권을 형성할 수 있는 핵심 인프라 사업으로 내년 6월에 확정되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신규사업으로 반드시 반영하여  조기착공과 개통에 박차를 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영상뉴스

더보기

기획연재

더보기